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 성료

2017.12.04

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 성료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사업의 종합성과 공유 및 권역별 사례 발표
12월 1일(금), 서울 마포구 청년문화공간(주)동교동 5층 니꼴라오홀에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재)생활문화진흥원(원장 나기주)은 12월 1일(금) 서울 마포구 청년문화공간(주)동교동 5층 니꼴라오홀에서 ‘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재)생활문화진흥원은 2017년 한 해 동안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해 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전국 각 지역의 생활문화시설에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 지원’ 사업을 진행했다. 이 사업은 지역적 특성과 문화적 전문성, 주민의 자발적 운영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문화전문인력을 지원한다. 해당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문화관련 전공자와 경력자를 선발해 전국의 생활문화센터, 문화의집, 지방문화원, 문화재단에 배치함으로써 지역 주민의 자발적인 문화활동을 촉진하고 지역적 다양성을 특화시켰다.

 

이번 ‘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는 ‘일상을 바꾸는 마법, 생활문화’를 주제로 권역별 지역문화전문인력과 지역문화시설 담당자, 멘토, 이야기손님 및 운영진 등 100여명이 자리했다.

 

이날 성과공유회에서는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의 종합성과를 공유하는 한편, 지역문화전문인력의 권역별 프로젝트 의미와 멘토링 과정을 소개하고 각자의 지역 내에서 직접 기획하고 실행한 프로젝트 사례발표가 이어졌다. 특히 지역문화전문인력과 시설 관계자, 멘토들을 대상으로 2017년 한해 동안의 노력과 열정에 대한 시상도 함께 이루어져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토론회 진행은 ‘문화컨설팅 바라’의 권순석 대표가 맡았으며 ‘문화디자인자리’ 최혜자 대표가 발제를 맡아 진행됐다. 토론자로는 ‘OO은대학연구소’ 강원재 1소장, ‘북구문화의집’ 정민룡 관장, ‘산아래문화학교’ 김유선 대표, ‘추부문화의집’ 성인옥 사무국장, ‘원주생활문화센터’ 김나화 지역문화전문인력이 참석했다.

 

‘문화디자인자리’ 최혜자 대표는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사업의 의미와 방향’을 주제로 한 발제에서 ▲사업의 핵심으로서 전문인력의 자발성, ▲배움과 성장에 대한 새로운 이해 제기, ▲생활문화시설의 문화화·현대화 등을 제안했다. 해당 발제에 대해 여섯 명의 토론자들은 지역문화전문인력 담당 멘토의 역할, 사업의 시기적 고민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재)생활문화진흥원 나기주 원장은 “올해 추진된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은 지역문화전문인력이 각 지역의 문화 발전을 도모하는 기반을 마련하는 귀중한 기회를 가졌다”라고 밝혔다.

 

 

붙임 「2017 지역문화시설 배치인력 교육 및 네트워킹 성과공유회」 사진 총 4장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재)생활문화진흥원 기획운영팀 안미옥 과장(☎02-2623-311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 시 정보 통신망 법에 의해 형사 처벌 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 2016년 10월 1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