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 개최

2017.11.29

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 개최

지역문화전문인력 성과발표 및 시상식, 현장 사진전 등 마련
12월 1일(금), 서울 마포구 청년문화공간(주)동교동 5층 니꼴라오홀에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재)생활문화진흥원(원장 나기주)은 12월 1일(금) 서울 마포구 청년문화공간(주)동교동 5층 니꼴라오홀에서 ‘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를 개최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재)생활문화진흥원은 2017년 한 해 동안 지방자치단체와 협력해 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전국 각 지역의 생활문화시설에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 지원’ 사업을 진행했다. 이 사업은 지역적 특성과 문화적 전문성, 주민의 자발적 운영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문화전문인력을 지원한다. 해당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문화관련 전공자와 경력자를 선발하여 전국의 생활문화센터, 문화의집, 지방문화원, 문화재단에 배치함으로써 지역 주민의 자발적인 문화활동을 촉진하고 지역적 다양성을 특화시켰다.

 

이번 ‘2017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 성과공유회’는 ‘일상을 바꾸는 마법, 생활문화’를 주제로 권역별 지역문화전문인력과 지역문화시설 담당자, 멘토, 이야기손님 및 운영진 등 100여명이 함께 만들어간다. 성과공유회를 통해 각 지역에서 활동 중인 지역문화전문인력과 지역문화시설의 성장을 격려하고 지역문화 활성화에 대한 기여를 축하하며 사업의 성과와 의미를 참여자와 함께 공유하고 확산할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권역별 프로젝트의 의미와 멘토링 과정을 소개하고 권역별 프로젝트 사례 발표가 진행된다. 또한 지역문화전문인력 성과발표 및 내년도 사업 안내 토론회와 2017년 일상을 바꾸는 마법 연말 시상식, 현장 스튜디오 2017년 ‘함께 있어 고마워’ 사진전 등도 마련된다.

 

(재)생활문화진흥원 나기주 원장은 “2017년에는 각 권역별 지역문화전문인력의 활약과 지역문화시설의 지지로 지역 주민의 자발적 문화 활동의 싹을 틔우는 등 지역 내 문화 일자리 창출의 가능성을 엿볼 수 있어 더욱 의미가 깊었다”며 “이번 성과공유회를 통해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를 통한 지역 내 문화 일자리 사업의 의미와 방향, 고용 안정성을 높이기 위한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지방분권 시대를 맞아 지역의 자생력 강화에 발맞추고 있는 ‘지역문화전문인력 배치지원 사업’은 2018년에도 지속되어 지역 내 문화 일자리 창출과 지역문화시설 활성화를 위해 더욱 매진할 예정이다.

 

 

붙임 「2017 지역문화시설 배치인력 교육 및 네트워킹 성과공유회」 행사 개요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재)생활문화진흥원 기획운영팀 안미옥 과장(☎02-2623-311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 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 시 정보 통신망 법에 의해 형사 처벌 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 2016년 10월 12일